“콘텐츠 라이선싱 전문기업 대원미디어(048910 대표 정욱)는 창작 애니메이션 ‘GON’의 중국파트너 고합문화발전유한공사와 합자회사인 ‘가성문화발전유한공사(佳盛文化发展有限公司)’의 설립을 위한 계약을 체결하였다고 밝혔다.

대원미디어의 창작 애니메이션 ‘GON’(중국방송명 : 阿贡)은 지난 2월27일 중국 국영방송 CCTV 아동채널(ch14)에서 정규방송 첫날 1.57%의 시청률로 어린이 프로그램 동시간대 시청률 1위를 기록하였다. 이는 중국내 캐릭터 라이선스 시장에서 1위, 2위를 하고 있는 ‘시앙양’과 ‘곰출몰’보다 높은 시청률로 업계의 큰 주목을 받았다. 따라서 이번 ‘가성문화발전유한공사’ 합자회사의 설립을 통해 높은 시청률과 함께 인지도를 쌓아가는 ‘GON’은 캐릭터 라이선스 사업을 비롯한 다양한 사업을 전개할 수 있게 되었다.

‘GON’은 첫 방영이 높은 시청률을 유지함에 따라 5월23일부터 매주 월~금요일 12:00부터 1시간 동안 4화씩 재방영을 하고 있다. 향후 CCTV아동채널(ch14)를 통한 방영뿐만 아니라 인터넷TV, 지역위성TV로의 방송플랫폼 확장을 준비 중이다.

현재 중국에서 ‘GON’ 라이선스에 대한 계약상담이 활발하게 이루어지고 있다. 합자회사 설립까지는 ‘GON’ 라이선스 사업을 희망하는 업체와 대원미디어의 중국파트너인 고합이 라이선스 계약을 하고 있고, 합자회사 설립 이후에는 합자회사가 그 역할을 하게 된다.

대원미디어 관계자는 ‘이번 합자회사의 설립으로 중국 현지화를 통한 사업이 보다 효율적으로 될 것이다’고 말하며, ‘향후 높은 인지도를 쌓아가고 있는 ‘GON’ 관련 한국상품의 수출과 중국 현지 라이선스 사업에 탄력이 붙을 것이다’고 전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