일본, 홍콩, 싱가포르 등 5개국에 이어 대한민국에 첫 개최

‘원피스’ 테마의 각종 이벤트 가득

대한민국 대표 문화콘텐츠 기업인 대원미디어(048910 대표 정욱, 정동훈)는 전세계적으로 사랑 받고 있는 애니메이션 ‘원피스’의 20주년을 맞이하여 ‘2019 원피스 런 인 한강’ 행사를 개최한다.

 

대원미디어가 주최하고 시소플레이가 주관하는 본 행사는 ‘원피스’의 본고장인 일본을 비롯해 현재까지 대만, 태국, 홍콩, 싱가포르 등 5개국에서 개최됐으며, 전세계 ‘원피스’ 팬들 위한 기념 행사이자 축제의 장으로 자리매김했다. 대한민국에서도 처음으로 1회 행사가 개최될 예정으로 공식 명칭은 ‘2019 원피스 런 인 한강’이며, 올해 여름 서울 한강에서 그 뜨거운 열기를 이어갈 것으로 보인다.

 

대원미디어는 이번 ‘2019 원피스 런 인 한강’의 개최를 위해 원작사 측과 오랜 기간 협의를 진행해 왔으며, 이는 애니메이션 원피스의 국내 팬들 위한 소통 창구와 교류의 장 마련이 필요하다는데 공감대를 모아 극적으로 성사됐다.

 

대원미디어는 국내에서 ‘원피스’ IP를 활용한 라이센싱 사업을 전개하고 있다. 특히 이번 행사는 해당 사업의 국내 인프라 확대와 수익 증대에도 크게 기여할 것으로 예상되는 만큼 향후 행보에도 귀추가 주목된다.

 

이번 행사는 애니메이션 원피스 20주년을 기념하는 자리로 그 의미가 더욱 깊으며, ‘2019 원피스 런 인 한강’에 참가한 사람들에게만 특별히 주어지는 한정판 원피스 티켓 패키지 상품들은 본 행사가 아니면 구할 수 없는 굿즈들로 구성돼 원피스 팬들로부터 많은 관심을 모을 것으로 보인다.

‘2019 원피스 런 인 한강’의 주요 프로그램은 ▲원피스의 핵심 에피소드들의 테마로 꾸며진 4km 단거리 마라톤의 러닝존 ▲원피스 속 정상결전 에피소드를 테마로 하는 물총 싸움의 미션존 ▲OST 콘서트 및 명장면 다시보기와 같은 다양한 이벤트가 준비된 EVENT존 등으로 구성돼 있다. 이 밖에도 스페셜 프로그램으로 코스프레 이벤트와 같이 팬들이 직접 참여 할 수 있는 행사도 준비돼 있는 만큼 많은 원피스 팬들이 자리할 것으로 보인다.

 

1997년 첫 연재된 오다 에이이치로의 동명 만화를 원작으로 한 애니메이션 ‘원피스’는 1999년 처음 애니메이션으로 탄생한 이후 우리나라를 비롯한 전세계 사람들에게 사랑 받는 작품으로 우뚝 섰다. 해적왕이 되고 싶은 꿈을 가진 소년 루피가 바다로 나아가 다양한 동료들을 만나고 함께 각자의 꿈을 이루기 위한 모험을 그리고 있다. 또한 모험의 과정에서 등장하는 수많은 캐릭터들은 고유의 독특한 매력으로 선역과 악역을 가리지 않고 폭 넓은 사랑을 받고 있으며, 이는 ‘원피스’가 글로벌 콘텐츠로 발돋움 하는데 큰 밑바탕이 됐다.

 

한편, 대원미디어가 홍대에서 운영하면서 일명 ‘원피스 성지’라는 별칭으로도 불리는 Cafe ‘de ONE PIECE(이하 원피스 카페)는 한 일본 매체에서 한국 명소 20선으로 선정된 바 있으며, 올해 일본 유명 락 밴드 ‘GLAY’의 보컬 TERU가 한국 콘서트를 앞두고 직접 원피스 카페를 방문해 소개하기도 했다. 대원미디어는 대한민국에서만 볼 수 있는 이색적인 원피스 관련 프로젝트들을 전개하고 있으며, 이는 원피스의 본고장인 일본에서도 많은 관심을 받고 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