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중 간의 웹툰·만화 시장 확대를 위한 업무제휴협약 체결

대한민국 대표 문화콘텐츠 기업인 대원미디어(048910 대표 정욱, 정동훈)는 자회사 대원씨아이와 중국출판그룹디지털미디어유한공사(中版集团数字传媒有限公司) 간에 업무제휴협약(이하 MOU) 체결 소식을 전했다.

 

대원씨아이와 중국출판그룹디지털미디어유한공사는 한-중 웹툰·만화 시장 확대를 위한 MOU를 금일(4일) 양사간 체결했다. 이를 통해 양사가 보유한 인기 콘텐츠를 한-중 양국의 독자들에게 지속적으로 선보일 수 있는 계기가 마련될 것으로 보인다.

 

대원씨아이와 MOU를 체결한 중국출판그룹디지털미디어유한공사는 중국 최대의 일반서적(대중도서) 및 전문서적 출판 기업인 중국출판그룹의 완전 출자 자회사이다. 주요 사업으로 만화를 비롯한 웹툰, 전자서적, 오디오북과 디지털도서관 등을 제작 및 배급하고 있어, 중국 내에서 폭 넓은 사업 영역과 역량을 가지고 있다는 평가를 받고 있다.

 

한국과 중국에서 각각 대표적인 만화 출판 및 콘텐츠 기업으로 시장을 선도해 나가고 있는 양사가 MOU를 체결함에 따라 업계의 많은 관심이 모아지고 있다.

 

이번 MOU 체결을 주도한 대원씨아이 황민호 부사장은 “이번 한-중 양사간 MOU 체결을 통해 국내 독자들로부터 많은 사랑을 받고 있는 대원씨아이의 다양한 인기 작품이 한국을 넘어 중국에서도 그 인기를 이어갈 것이라 확신하며, 해외의 인기 콘텐츠들도 대원씨아이를 통해 국내 독자들에게 선보일 수 있도록 더욱 힘쓸 것이다”고 강조했다.

 

한편, 대원씨아이는 대원미디어(당시 대원동화)의 출판사업부로 출발한 만화출판 업계의 대표적 기업으로 슬램덩크, 원피스, 도라에몽, 너의 이름은 등의 밀리언셀러 작품의 국내 판권을 보유하고 있다. 또한 열혈강호, 일단 뜨겁게 청소하라 등의 국내 인기 작품에 대한 해외 판권도 보유하고 있어 글로벌 사업 전개에 많은 기대를 모으고 있다.